사건/사고

강릉 국도서 뺑소니 의심 사고 20대 숨져…경찰, 용의 차량 추적 중

{wcms_writer_article}

피해자 치고 현장 벗어나…직접적인 사망 연관성은 추가 조사 방침

강릉의 한 국도에서 뺑소니 의심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용의 차량을 추적 중이다.

19일 강릉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18분께 강릉시 유천동 속초 방면 7번 국도에서 "사람이 중앙 분리대를 잡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과 소방 당국은 의식과 호흡이 없는 상태로 쓰러져 있는 A(24)씨를 발견해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끝내 숨졌다.

A씨는 머리 등을 크게 다쳐 위독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도로를 걸어가던 중 뺑소니 사고로 인해 다쳤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용의 차량을 추적하고 있다.

◇강릉경찰서. 사진=강원일보DB

{wcms_writer_article}

피플 & 피플

이코노미 플러스